CEO플랜

메가인포 대표 썸네일
> 컴슈랑스플랜 > CEO플랜

우리나라 중소기업의 핵심인력은 대표님(CEO)입니다.
대표님 유고상황 및 퇴직소득을 준비하는 CEO플랜은 필수입니다.

대표님 삶과 맞바꾼 기업, 대표님 가족을 위한 보호장치 필요

우리나라 대부분의 중소기업은 CEO의 열정과 맞바꾼 결과입니다. 그러나 기업 성장을 위한 끊임없는 노력의 대가는 생각보다 초라하고, 대표님 유고 시 법인 채무, 채권, 연대보증, 상속 시 발생하는 세금과 자금 압박 문제는 온전히 대표님의 가족이 떠안게 됩니다. 따라서 기업 상황을 고려한 CEO플랜은 선택이 아닌 필수 전략입니다.

CEO플랜 이슈

  • 대표이사 유고 시 경영 리스크
    • 대표이사 유고 시 법인 채권, 채무, 연대보증, 자금 압박, 상속 세금에 대한 문제로 대표이사의 가족들의 삶이 무너질 수 있습니다.
    • 공동대표 또는 법인 투자자의 사망으로 투자 자금 회수 발생 시 자금 압박 문제가 발생합니다.
    • 미처분이익잉여금, 가지급금, 높아진 기업가치로 인한 과도한 상속세 부담으로 기업 매각, 폐업으로 사라지는 기업이 늘고 있습니다.
    • 차명주주 변심에 대한 대응이 불가능해집니다.
  • 대표이사 세금 리스크
    • 대표이사님이 법인에 투자했던 투자 자금에 대한 회수 방법은 급여, 상여, 배당, 퇴직금, 유족보상금이 있지만 과도한 세금 부담으로 미처분 이익잉여금을 누적시키는 경우가 많습니다.
    • 대표이사 월급이 1천만원, 연봉이 1억 2천만원 일 경우 세금을 제외하고 실제 수령할 수 있는 금액은 월 766만원, 연 9,190만원 입니다. 돈이 더 필요하다고 해서 이미 높은 과표에서 급여를 추가로 높일 경우, 세금은 더 많이 발생합니다. 이에 소득이 없는 배우자, 자녀를 직원으로 채용하고 월급을 지급하는 방식은 중소기업 세무조사 시 가장 큰 리스크입니다.
    • 2021년 세법 개정으로 개인 유사 법인 초과 이익잉여금 간주 배당이 시행될 경우, 배당을 하지 않고 유보 시킨 법인 이익에 대해서 배당을 하지 않았음에도 미리 세금을 내야 하는 상황입니다. 대표이사의 세금 문제는 갈수록 더 강화된 세법으로 적용될 것입니다.

CEO플랜 효과

대표이사와 특수관계자 보상체계 구축 기존 40%대의 상여, 배당 방식 보다 낮은 세율로 법인자금을 지급하게 되어 대표이사 개인자산 형성과 효율적인 특수관계자 보상 체계 구축이 가능합니다.
대표이사 유고 시 경영 리스크 문제 해결 갑작스러운 대표이사 신변 문제로 인한 법인 채무, 채권, 연대보증, 상속 시 발생하는 세금과 자금 압박 문제를 안정적으로 대비할 수 있습니다.
대표이사 급여 최적화 실현 개인 유사 법인 초과 유보 소득 배당 간주로 대표이사가 부담해야 하는 과도한 세금 문제를 해결하며, 기존 급여 체계보다 낮은 세율(기존 30~40%로 적용되던 세율을 2~6%로 조정)을 적용함으로써 실질 소득을 높이게 됩니다.
기업가치 조정과 승계 재원 마련 실질 이익잉여금 누적을 방지하여 기업가치를 적정 수준으로 조정할 수 있고 대표이사의 자녀가 낮은 세율로 가업승계 재원을 마련 할 수 있습니다.
가지급금 정리 및 원인 해결 낮은 세율로 가지급금 당사자에게 법인자금을 지급하여 누적된 가지급금 문제를 해결하거나 법인자금을 선 지급 이후 리베이트, 접대비용으로 사용하면서 추후 발생할 수 있는 가지급금까지 사전에 그 원인을 차단 할 수 있습니다.
장부상 이익, 가공이익 문제 해결 장부상 이익으로 누적된 미처분 이익잉여금을 낮은 세율로 처분하여, 있지도 않았던 이익 때문에 지출하던 세금 문제를 해결 할 수 있습니다.
명의신탁주식 환원 비용 마련 명의신탁 사실을 입증하지 못하는 경우에 대비하여, 비상장 주식을 매입하는데 필요한 재원을 마련 할 수 있습니다.
기업 신용등급 개선 및 경쟁력 제고 부채비율 조정, 자본금 증자, 정책자금 유치, 혁신인증 취득, 전문기업 인증 등 중소기업 컨설팅 서비스를 활용하여 실질적인 기업 성장과 경쟁력을 제고할 수 있습니다.
세무조사 위험 감소
  • 명의신탁주식, 가지급금, 장부상 이익잉여금 문제를 해결하여 세무조사에 대한 위험이 감소합니다.
  • 기업인증컨설팅(벤처인증, 메인비즈인증, 이노비즈인증, 기업부설연구소 등)과 함께 진행 시 기업 공신력 확보가 가능하여 세무조사 위험을 더 낮출 수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